보도자료

한국공항공사, 부산-싱가포르 신규 노선 프로모션 MOU 체결
2019-05-31
홍보팀

한국공항공사, 부산-싱가포르 신규 노선 프로모션 MOU 체결
 - KAC-싱가포르 창이공항그룹-부산광역시-제주항공-이스타항공-실크에어간 업무협약
 - 부산‧경남권 이용객 시간/비용 절약 + 신규 관광수요 및 무역 교류 증대 효과


한국공항공사(사장 손창완)는 31일 부산시 파크하얏트호텔에서 싱가포르 창이공항그룹-부산광역시-제주항공-이스타항공-실크에어와 부산-싱가포르 신규 직항 노선의 활성화 및 관광 교류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부산-싱가포르 노선은 김해공항에서 운항하는 최장거리 직항 노선으로, 편도 4,572km 약 6시간 45분이 소요된다. 싱가포르 실크에어가 5월 2일부터 주4회 취항하고 있으며, 제주항공이 7월 4일부터, 이스타항공이 하반기에 각각 주4회 취항할 예정이다.

이번 직항 노선은 지금까지 싱가포르를 오가는 부산 및 경남권 주민들이 다른 공항을 들러 환승해야만 했던 시간과 비용 문제를 해소하고, 부산과 싱가포르간 신규 관광수요와 무역 교류 증대 등의 시너지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공항공사는 그동안 지역주민의 여행 편의와 지방공항 활성화를 위해 김해공항 중장거리 노선 개설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왔으며, 지난해 국가간 항공회담에서 부산-싱가포르 운수권을 확보해 이번 노선 개설로 결실을 보게 되었다.

공사와 이번 업무협약 당사자는 부산-싱가포르 신규 노선을 홍보하고,  온‧오프라인 캠페인 등 공동 프로모션 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이번 직항 노선은 부산‧경남권 지역주민의 여행편의를 개선하고, 인근 지역의 관광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며 “더욱 다양한 신규 노선 유치와 활성화로 국민과 지역사회의 요구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
..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