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한국공항공사, 「담배연기 없는 건강한 공항 만들기」
2018-09-07
홍보팀
한국공항공사, 「담배연기 없는 건강한 공항 만들기」
- 여객청사내 간접흡연 피해 방지, 흡연자에게 쾌적한 실외 흡연구역 조성
- 한국공항공사-한국건강증진개발원, 국민건강 증진 업무협약 체결
- 공항내 실내흡연실 실외로 이전해 쾌적한 실내공기 제공

한국공항공사(사장직무대행 김명운)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원장 조인성)은 9월 7일 서울시 강서구 한국공항공사 본사에서 국민건강 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담배연기 없는 건강한 공항」을 만들고, 흡연피해 구제 및 금연사업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양 기관은 공항 여객청사내 흡연실 개선사업, 찾아가는 금연서비스, 금연 캠페인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흡연자와 비흡연자 모두의 건강과 권익을 보호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또한 공항을 이용하는 여객과 공사 임직원 대상 금연치료 및 홍보 캠페인을 실시하여 건물내 금연문화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한국공항공사는 물리적으로 쾌적한 공기질 관리에 한계가 있는 실내 흡연실을 실외로 이전하되, 실외에 비, 바람, 눈을 피할 수 있는 시설에 자연환기가 가능하도록 하고 화분을 배치하는 등 흡연자의 건강을 고려한 흡연구역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명운 한국공항공사 사장직무대행은 “실내금연은 세계적 추세이자 선진공항이 되는 수순으로, 최근 기술 발전에 따른 사전 체크인, 생체정보 활용 신분검색 등 빨라진 수속으로 공항 실내에서의 감소된 만큼 흡연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며 “쾌적한 실외흡연구역을 제공해 흡연자들도 만족할 수 있는 공항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비행 10시간이 넘는 항공편을 운항하는 미국, 영국, 중국 등 해외 유수공항도 실내 흡연실 운영을 전면 금지하는 ‘Smoke-free Policy’를 시행이다.

※ 세계 50대 혼잡공항 중 실내 흡연금지 정책 추진 공항
Country Airport
미국 로스앤젤레스 국제공항
시카고 오헤어 국제공항
달라스 포트워스 국제공항
뉴욕 JFK 국제공항
샌프란시스코 국제공항
영국 런던 히드로공항
개트윅 공항
중국 상하이 푸동 국제공항
베이징 수도공항
캐나다 토론토 피어슨 공항
호주 시드니 국제공항
스페인 바르셀로나 공항
마드리드 공항
* Smoke-free Policy : 실내 일체의 흡연관련 시설 비허용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