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한국공항공사, 중남미 에콰도르 3개 공항 운영권 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2017-12-01
홍보TF
한국공항공사, 중남미 에콰도르 3개 공항 운영권 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 본계약시, 대한민국 SOC 공기업 사상 최초 해외 공항 인프라 운영권 확보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공항공사(사장 성일환)는 11월 29일 한국공항공사가 에콰도르 3개 공항(만타, 라따꿍가, 산타 로사 공항) 운영권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공항 운영권 사업은 최근 주목받는 민관협력사업(PPP, Public-Private-Partnership)의 한 형태로, 기업은 사회간접자본 인프라를 장기간(통상 30년~50년) 운영하여 대규모 현금흐름을 안정적으로 확보할 수 있고 정부는 인프라 시설의 운영 효율성을 제고하여 민관상생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는 것이 가능하다.

한국공항공사는 2014년, 에콰도르 교통부와 항공·공항분야의 상호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한 후 에콰도르 정부와 지속적으로 신뢰관계를 구축해오며 금년 9월, 성일환 사장이 직접 에콰도르를 방문, 사업 협상을 진두지휘하여 에콰도르 사업 수주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 에콰도르 빠블로 깜빠나(Pabalo Campana) 통상부 장관(Ministry of Foreign Trade)이 11월 30일 직접 공사를 방문하여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의 후속 조치를 함께 협의하였다. 에콰도르 정부는 한국, 영국, 프랑스 등 주요 공항운영사에 3개 공항 운영권 매각에 대한 의사를 전달하고 협상과 현장실사 등을 통해 한국공항공사를 우선협상자로 선정했다. 내년에 한국공항공사가 에콰도르 정부와 본계약을 체결하게 되면 대한민국 SOC 공기업 중 사상 최초로 해외 공항 인프라 운영권 확보에 성공하게 된다.

한국공항공사는 향후 예비타당성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3개 공항에 대한 재무구조와 사업비를 도출하여 에콰도르 정부에 세부 사업안을 제안하고 협상할 예정이다.

최근 국토교통부는 해외 인프라 민관협력사업(PPP)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공항, 도시조성 등의 분야에서 우리 기업의 진출을 지원하기 위하여 한국해외인프라 도시개발지원공사를 설립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이런 시점에서 한국공항공사의 에콰도르 공항 운영권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은 의미있는 성과다. 

중남미는 경제성장과 항공수요의 지속 증가세에 힘입어 다수의 공항 사업을 발주하고 있다. 한국공항공사는 올해 9월 콜롬비아의 ‘마테카냐 국제공항 운영 컨설팅 사업’을 수주하여 콜롬비아 총 7개 공항에 대해 공항 운영관리 자문서비스를 제공하게 된 데 이어, 11월 에콰도르 공항 운영권을 확보에 근접하여 중남미 지역을 해외사업 진출 확대를 위해 집중 공략하고 있다. 한국공항공사는 이번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초석으로 향후 브라질, 칠레를 비롯한 중남미 주요국가를 비롯하여 공항산업의 성장 잠재성이 높은 동남아시아와 아프리카 등의 공항 운영권 사업에 적극적으로 도전해나간다는 계획이다. 

※ 사진 설명
- 왼쪽 : 성일환 한국공항공사 사장
- 오른쪽 : 빠블로 깜빠나 에콰도르 통상부 장관
          (Pabalo Campana Saenz, Ministry of Foreign Trade)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하기